Home > 연예

故 아이언 사망, 향년 29세


최재경 기자 |
래퍼 아이언(정헌철)이 향년 29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난 가운데,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장례식장에 빈소가 마련됐다.

고인의 누나와 부모가 상주로 이름을 올렸으며 발인은 오는 28일 오전 5시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아이언은 지난 25일 오전 10시 25분께 서울 중구 모 아파트 화단에서 피를 흘리며 쓰러진 채 발견된 이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세상을 떠났다.

경찰은 아이언의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나 타살 혐의점을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엔 유서도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이에 대해 "타살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아이언은 2014년 '쇼미더머니' 시즌 3에서 준우승을 하며 힙합신의 눈도장을 받았다. 이후 대마초 흡입, 폭행 등 각종 구설에 오르며 논란의 중심에 서기도 했다.

최재경 기자 jungculture@naver.com
TAGS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