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연예

[공식입장] 현빈·송혜교, 중국발 재교제설..양측 소속사 "대응할 가치 없다"


김주원 기자 |
배우 현빈과 송혜교과 중국발 재교제 루머에 휩싸였다.

사진=뉴스센스 DB


최근 중국에서 웨이보를 비롯한 SNS를 통해 “현빈과 송혜교가 다시 만나고 있다”는 루머가 확산됐다.

31일 한 중국 연예채널에서는 한 네티즌이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두 사람이 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현빈과 송혜교 소속사는 “사실무근”이라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고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2008년 KBS 2TV ‘그들이 사는 세상’에 함께 출연해 호흡을 맞춘 후 연인으로 발전, 2009년부터 2011년까지 2년 여의 시간 동안 공개연애를 한 바 있다.

한편 현빈은 지난 12일 영화 ‘교섭’ 촬영 차 출국해 현재 요르단에 머르고 있으며, 송혜교는 지난 해 송중기와 이혼 후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김주원 기자 jungculture@naver.com
TAGS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