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리강령 및 기자준칙


뉴스센스는 공정하고 바른 언론 창달의 바탕 위에 자유시장경제의 지킴이, 도우미가 되고자 창간됐다.

'마음이 따뜻한 문화신문'이 되는 것을 목표로 뉴스센스는 창간 되었다.

이에 뉴스센스는 다음과 같이 윤리강령 및 기자 준칙을 만들어 준수할 것을 다짐한다.



1. 뉴스센스는 자유언론 수호에 앞장선다.

우리는 성역없는 보도, 불편부당한 보도를 지향한다. ‘공정한 감시자’의 역할을 충실히 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한다.

2. 뉴스센스는 언론의 품위를 해치는 행위를 하지 않는다.

우리는 취재와 관련해 어떠한 금품과 향응도 받지 않으며, 언론사의 지위를 이용한 개인 혹은 집단의 부당 이득을 구하지 않는다.

3. 뉴스센스는 사회윤리와 도덕에 반하는 행위를 삼간다.

우리는 회사 안팎에서 타인의 명예와 가치를 훼손하는 행위를 하지 않는다. 남을 위해하는 부절제한 행동을 할 경우 응분의 책임을 진다.

4. 뉴스센스는 상도의에 벗어나는 영업활동을 하지 않는다.

우리는 부당한 방법으로 광고나 협찬을 수주하지 않는다.

5. 뉴스센스는 독자와 함께 하는 문화신문을 지향한다.

우리는 독자와 함께 만드는 신문, 독자의 의견을 경청하는 언론이 되기 위해 노력한다. 독자의 참여 기회를 적극 부여하고 반론권을 보장한다.

6. 뉴스센스는 회사 내 윤리위원회를 설치, 운영한다.

우리는 자체 윤리강령 및 기자준칙이 제대로 지켜지는 지를 심의 판단할 독립된 ‘윤리위원회’를 둔다. 모든 임직원은 윤리위원회의 결정에 승복한다.

7. 뉴스센스는 인터넷 신문 윤리강령 및 하위세칙 등을 준수한다.





2019년 1월 15일 뉴스센스 임직원 일동